“그 남자에게 사랑 받고 싶다면 이렇게만 하세요” 사랑받는 여자가 되기 위해 꼭 알아야 될 것

남자 자체는 자기를 좋아해 주는 거에 대한 감사함을 느끼는 거는 두 번째 문제예요. 후자의 문제 그냥 오로지 내 스스로 아무 감정 없는데 나만 좋아해 준다고 마음의 문을 여는 남자는 극히 드물다구요. 정말 드물어요. 그래서 여성분들한테 얘기를 한 거예요. 여성분들한테 한번 여쭤보고 싶은데 여성분들은 가볍게 만나고 싶은 생각이 없어요. 남자들이 본인을 가볍게 생각해가지고 몸 주고 마음 줬더니, 버림받았다.

이런 분들 많이 계시잖아요. 그러면 입장 바꿔가지고 여성분들 입장에서는 남자를 그냥 가볍게 만나다가 아니다. 싶으면은 그냥 보내버리고 이럴 생각이 없어요. 그게 잘 안 돼요. 여성분들 입장에서는 가벼운 남자랑은 가볍게 만날 수 있어요. 저렇게 생각하는 여성분들도 있더라고. 근데 그게 안 되는 분들도 많이 계시더라고.

그러니까 그게 왜 안 되는 거 같애 그러면은 안 되는 여성분들은 아니 이제 가볍게 만난다는 거에 정의를 제가 한번 내려볼게요 스킨십을 할 수도 있고 뭐 기스를 할 수도 있고 뭐 관계를 가질 수도 있고 다 좋은데 관계를 가졌다가 뭐 끝이 흐지부지되던 뭐 아니면은 사귀지를 못하고 몇 번 만나서 썸만 타도 그러고 연락 안 돼도 상관없다. 약간 이런 주의 그러다가 잘 되면 뭐 사귀는 거 시작을 가볍게 할 수 있는 그런 게 잘 안 되냐고 여자의 기준에서 위험하다는 생각이 든다고요.

뭐 어떤 게 뭐 성적으로요 이상한 사람일까? 봐 시작은 가볍게 하고 좋은 사람이면 쭉 마음 주면 되지 않나요? 제가 하고 싶었던 말이 말이에요. 가볍게 시작했다가 괜찮은 사람이면 쭉 마음 주면 되지 않아요. 그냥 가볍게 마음먹고 아니면 치워라 이게 아니라 처음부터 마음을 다 줘서 상처받을 거면은 그냥 애초에 시작을 가볍게 했다가 괜찮으면 마음 주면 되지 않냐 이렇게 되묻고 싶었던 거예요.

그게 말처럼 쉬우면 누가 영상을 보냐고 먼저 좋아하게 되면 가볍게 만날 수가 없어요. 그래서 제가 항상 본인 좋아해주는 사람 만나라고 얘기하는데 안 듣잖아. 어데 갔어 체리야 그래서 내가 맨날 나 좋아하는 사람 만나라고 내가 좋아하는 사람 말고 나 좋아하는 사람 만나보라 그래도 안 듣잖아. 가벼워 보일까? 봐 와 진짜 생각이 많구나 가치관이 다르구나 모든 남자가 그런 건 아니지만, 보편적인 남자의 기준으로 말씀을 드리면, 본인이 먼저 좋아하면은 그렇게 안 된다. 가볍게라는 거 자체가 안 된다. 이렇게 생각하시는 분들 그런 분들은 정말 본인이 좋아하는 남자인데 남자 또한 본인을 좋아하는 경우 정말 미친 듯이 첫눈에 반한 경우 그런 경우라서 시작한 경우가 아니면요 대부분은 오래 못 가고 끝나요? 그래서 제가 여쭤본 거였어요.

남자 자체는 자기를 좋아해 주는 거에 대한 감사함을 느끼는 거는 두 번째 문제예요. 후자의 문제 남자는 원래 내가 어느 정도 관심은 있어야 시작을 하고 내가 관심을 표했을 때 사람도 나를 좋아해주는 걸 느끼면 그거에 대한 감정이 더 깊어지는 거예요. 전제 베이스 자체가 나는 그냥 감정 자체가 이도 저도 아니고 잘 모르겠어 근데 반대쪽 여자 쪽에서 무한정 좋다. 그래 그러면 내가 여성에 대해서 감정이 더 깊어지고 이런 거 자체가 잘 안 생겨요 그냥 오로지 내 스스로 아무 감정 없는데 나만 좋아해 준다고 마음의 문을 여는 남자는 극히 드물다구요. 정말 드물어요. 그래서 여성분들한테 얘기를 한 거예요. 웬만하면은 가볍게 시작해서 남자로 하여금 남자가 본인을 좋아하게끔 만들 수 있는 시간이라도 좀 가져보라고 여자도 그렇잖아.

근데 이제 여성분들은 옛날 영상에서 말씀드렸지만 항상 그냥 내가 좋아하면 이 남자도 나를 어떻게 하면 좋아할 수 있을까? 약간 이 생각만 하고 있다고 너무 처음부터 진지하면 정말 부담스러워요 그만큼 부담스러운 게 없어요. 내가 마음의 문을 열까 생각하고 어떻게 할까 고민하고 있는데, 그냥 여자는 나를 왜 헷갈리게 하는 거야. 이러면서 그냥 정리해버리잖아. 쪼아버리고 우리 사이에 무슨 사이야 이러면서 부담 주는 거밖에 안 된다는 거야. 그로써 이제 남자가 여자를 봤을 때 이성적으로 얘는 더이상 아닌 거 같애라고 단념하게 된다고 그니까 조금 천천히 가라고 말씀드리는 거예요.

그러니까 여자의 기준에서는 뭐 애초에 마음이 별로 없더라도 나한테 계속 잘해주는 그런 걸 보면서 이 사람은 다른 사람이랑 좀 다르구나 내가 마음의 문을 열어볼까 이러면서 만나는 경우가 조금 있는데, 남자 같은 경우에는 마음이 일도 없는 상태에서 좋아해 주기만 한다고 마음의 문을 여는 경우는 거의 없다니까 그것만 알고 있어도 내가 너무 부담스럽게 다가가고 싶지는 않을 거란 말이지 내가 상대방을 좋아하는 욕심을 상대방도 당연히 나한테 그래야 된다라고 생각하는 마음부터 조금 내려놔요.

상대방한테도 시간을 줘야지 왜냐하면, 물건을 살 때도 그냥 슈퍼 편의점 가가지고 내가 마음에 드는 거 가지고 그냥 나오면 안 되잖아. 돈을 지불하고 가져와야 되잖아요. 상대도 마찬가지예요. 내가 좋아하니까 상대도 나한테 나 너 좋은데 너도 나 좋아할래 그러면 우리가 돈이라고 보면은 돈에 대한 지불을 해야 되는데 대체할 수 있는 시간을 상대방한테 줘야 될 거 아니야. 근데 그걸 주지도 않고 나는 이거 가지고 싶은데 내 가져가도 되죠.이러면서 그냥 가져오는 거밖에 안 돼요.

그것도 한번 생각해 봐요. 상대방한테 충분한 시간적 여유를 줬는지 그리고 여기에 덧대가지고 한 가지 더 말씀드리면, 내가 어느 정도의 기준점을 딱 잡았을 때 여성분들께서 내가 이 정도 했으면 상대방이 나한테 마음의 문을 열 정도의 시간을 충분히 줬다고 생각이 되는데 그래도 이상 이하의 관계도 아닌 것이 애매하게 군다 그런 사람은 더 이상 미련을 갖지 말고 포기를 해요. 그게 진짜 제일 현명한 거예요. 남자는 애초에 그렇게 시간이 오래 걸리지 않아요. 여러분들이 어느 정도 뭐 한 달 정도 두 달 정도 좋아하는 거 다 표현했고 이미 어필했는데 사람의 마음이 초음과 별반 다를 게 없다. 느껴지면은 더 이상은 내가 좋아한다는 마음을 강요하지 마요 포기하는 게 나아요. 사람은 더 이상 마음의 문을 열 사람이 아니에요. 그러고 새로운 사람 찾아서 또 헌신하는 게 1000배 만 배 나아요. 아님 말고 정신이 진짜 중요해요. 맞아요. 아님 말고 마음을 열 거면 진작에 열었다는 거예요.

📢 아래 지원금, 환급금들도 꼭 찾아가세요!

👉 목 어깨마사지기 BEST3 추천 가격비교 내돈내산 후기 총정리

👉 여성 갱년기 영양제 추천 BEST 5 추천 가격비교 내돈내산 후기 총정리

👉 남자 전립선 영양제 추천 BEST 5 추천 가격비교 내돈내산 후기 총정리

👉 관절에 좋은 영양제 추천 BEST5 추천 가격비교 내돈내산 후기 총정리

👉 신차, 중고차 구입한지 5년 이상이라면 무조건 환급 받으세요 자동차 채권 환급금 조회

👉 보험 하나라도 가입했으면 꼭 찾아가세요 숨은 보험금 찾기

👉 인터넷, 휴대폰 쓰고 있다면 꼭 확인해보세요 통신비 미환급금 조회방법

👉 신용카드 포인트를 현금으로! 신용카드 포인트 통합조회 신청방법